자료

공익인권법 활동자료를 함께 나눕니다.

[YTN 라디오] 박한희”‘이성애자 술집 확산’ 표현 있나? 성소수자 공포심 자극”

이태원발 코로나19의 확산이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을 부추기고 혐오를 드러내는 계기가 되었다는 지적이 많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코로나19 성소수자 긴급 대책본부’에서 활동하고 있는 희망법 박한희 변호사가 [YTN 라디오]에 출연했습니다.

인터뷰에서 박 변호사는 일부 보도가 성소수자를 의도적으로 부각시키면서 성소수자가 감염을 확산시킨 위험집단인 것처럼 낙인이 찍었다고 지적하고, 이로 인해 주변의 인식이나 댓글로 성소수자들이 상처를 받고 두려움으로 더 숨게 만드는 문제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