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공익인권법 활동자료를 함께 나눕니다.

[한겨레] 성소수자는 ‘격리 수용’이 원칙? 법무부의 황당한 지침

중앙행정심판위원회의 행정심판을 통해 어렵게 공개된 법무부의 교정시설의 성소수자 수용자 처우 지침이 비하와 편견을 담고 있고, 성소수자를 다른 수용자와 분리하는 데에만 중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기사에서 희망법 박한희 변호사는 법무부의 지침이 “수용자라 해도 최소한 가져야 할 사회성을 빼앗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