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공익인권법 활동자료를 함께 나눕니다.

[미디어오늘]”성소수자 혐오 언론, 재난을 가십으로 만들었다”

서울 용산구 클럽에서 코로나19 감염이 추정되는 확진자가 나오자, 성소수자 혐오를 부추기는 일부 언론보도와 방역정책이 이어지면서 많은 논란이 되었습니다. 이에 인권단체들이 성소수자들의 인권을 보호, 잘못된 언론보도에 대응, 방역당국과의 소통, 피해자 상담 등을 위해  ‘코로나19 성소수자 긴급대책본부’를 구성하였습니다. 희망법 박한희 변호사도 대책본부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대책본부의 기자회견이 진행되었습니다. 관련한 상세한 내용을 담은 기사를 소개합니다.

 

원문보기